기업 소식지

HOME  ❯  소식  ❯  기업 소식지


[라이나전성기재단] 라이나전성기재단, 라이나50+어워즈 첫 수상자 발표

관리자
2018-05-31 17:15
조회수 172

부광우 기자(boo0731@dailian.co.kr)


 
▲ 라이나전성기재단이 라이나50+어워즈의 첫 수상자로 이진형 미국 스탠퍼드 의대 교수와 사회연대은행을 선정했다.ⓒ라이나생명 


라이나전성기재단은 시니어 세대 삶의 질 향상과 건강한 사회가치 창출을 위한 라이나50+어워즈의 첫 수상자로 이진형 미국 스탠퍼드 의대 교수와 사회연대은행을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종합대상은 생명존중부문 대상자인 이 교수에게 돌아갔고, 상금은 2억원이 주어진다. 사회공헌부문 대상은 사회연대은행에 돌아갔다. 부문 대상 상금은 1억 원이다.

이 교수는 뇌질환의 치료 가능성을 세상에 알리고 시니어 세대의 건강하고 행복한 삶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라이나50+어워즈의 첫 번째 대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그는 한국 여성 최초로 미국 스탠퍼드대 교수로 임용 됐으며, 파킨스병과 치매치료제 개발 등 현대인의 불치병 치료에 가능성을 제공한 성과로 지난해 스탠퍼드대 종신재직권을 획득했다. 이 교수는 반도체 회로와 뇌신경 회로 연구의 동질성에 주목해 뉴런회로도 개념을 뇌질환 연구에 도입 신경세포지도를 만들어 뇌질환 조기진단 및 치료 가능성을 증명했다.

이 교수는 2010년 미국 국립보건원(NIH)으로부터 새로운 혁신가상, 2012년 미국 간질병재단의 간질치료프로젝트상, 2013년 미국 알츠하이머협회 선정 신(新) 연구자상 등을 수상하며 세계 의료계가 주목한 학자다. 이번 라이나50+어워즈를 통해 국내에서도 처음으로 업적을 인정받았다는 설명이다. 

사회공헌분야 수상자인 사회연대은행은 1997년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이후 실직자를 구제하기 위해 시작됐다. 금융소외계층을 위한 저금리 대출로 전국 1800여개 자영업자의 경제적 자립을 돕고 있다. 

2009년부터 시니어 교육 분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해 시니어브리지아카데미와 소상공인경영개선교육 등 금융과 복지를 통합한 새 모델을 제안해 시니어 세대의 발전에 기여한 공으로 이번 사회공헌상에 선정됐다. 금융과 복지를 통합한 새 모델을 도입해 금융에 사회적 역할을 부여하고 경제적 위축이 심리적 빈곤으로 지속되지 않도록 지원해 사회 구성원 누구나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운 점을 인정받았다. 

창의혁신분야에는 총 133건의 아이디어가 접수 됐지만 심사기준에 미치지 못해 최종 수상자는 선정되지 않았다. 

홍봉성 라이나전성기재단 이사장은 "50+세대만을 위한 이번 어워즈가 우리사회의 선한 변화를 이끌어 오신 분들을 발굴, 격려하는 시발점이 되길 바란다"며 "시니어들에게 기여하는 활동가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갈 수 있도록 라이나50+어워즈에 많은 관심과 격려를 부탁한다"고 전했다. 

한편, 제 1회 라이나50+어워즈 시상식은 다음 달 23일 오전 11시 서울 광화문에 위치한 라이나생명 본사에서 진행되며 이날 대상을 수상하는 스탠퍼드대 이 교수의 특강도 열릴 예정이다.[데일리안 = 부광우 기자]

ⓒ (주)데일리안 - 무단전재, 변형, 무단배포 금지


출처: http://www.dailian.co.kr/news/view/702716/?sc=naver



ⓒ 2018 CSR포럼

CONTACT US

csrforum@csrforum.org

csrforum@csrforum.org

ⓒ 2018 CSR포럼

FOLLOW US